• 최종편집 2024-07-16(화)
 


171824287078_.jpg

 

[웰니스투데이 이우식 기자] 한방산업특구 서울약령시에 위치한 동대문구(구청장 이필형) 서울한방진흥센터(서울약령시한의약박물관)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우수웰니스 관광지’로 3회 연속 선정됐다.


‘우수웰니스관광지’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한국을 대표하는 우수 웰니스 관광 콘텐츠를 발굴, 강화하고자 푸드, 스테이, 뷰티, 자연치유, 힐링, 한방의 여섯 가지의 테마에 어울리는 관광지를 선발하는 사업이다.


지난 2021년 최초 선정된 서울한방진흥센터는 작년과 올해 각각 심사를 통해 3회 연속 선정되었다. 심사는 운영 실적을 토대로 ▲웰니스 콘텐츠의 적정성 ▲관광객 유치를 위한 노력 ▲향후 발전 가능성 등에 대한 전문 심사위원단 평가로 진행됐으며, 인증기간은 2025년 12월 31일까지다. 


특히, 이번 평가에서는 웰니스 관광지의 전문적인 운영을 비롯해 적극적인 홍보마케팅, 관광 상품화, 공사 및 지역사회 연계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서울한방진흥센터는 추후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웰니스 관광의 활성화를 위해 협업하게 되며, 웰니스 관광 활성화를 위한 여행 상품화, 무료체험 행사, 인플루언서 홍보 등 다양한 지원을 받게 된다.


구 관계자는 “서울한방진흥센터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웰니스 관광지로서 가치를 인정받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한의학을 주제로 한 다양한 웰니스 프로그램을 마련하여 서울한방진흥센터가 국내를 넘어 세계적인 관광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동대문구 서울한방진흥센터, ‘우수웰니스관광지’ 3회 연속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